• 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 업무협약

  •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9-09-10 조회수 : 209

전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 업무협약

 

2019년 9월 10

      

전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가 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 업무협약을 맺었다 출처국립나주병원 

 

전라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윤보현)은 10일 자살예방의 날을 기념하며 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을 위해 천주교 광주대교구 생명운동본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및 보유자원의 교류 등 다양한 협력활동을 통해 도민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 문화를 조성하고 양 기관의 공동이익과 발전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더불어 전라남도 천주교 본당 73개소에 생명지키기 7대 선언’ 포스터를 배포하는 등 생명사랑 홍보 및 캠페인을 진행하였으며추후 불교 및 기독교 등 다른 종교계와의 협력을 통한 생명사랑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윤보현 센터장은 자살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사회 전반적인 분위기 조성이 중요하며모든 국민이 생명존중 문화 조성에 동참하는 계기를 통한 사회적 관심과 노력이 지속적으로 필요하다고 말했다.

 

WHO(세계보건기구)는 전 세계에 생명의 소중함과 국가적사회적으로 증가되고 있는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위해 2003년 9월 10일을 세계 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였으며우리나라는 2011년 제정·시행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법률에 따라 세계 자살예방의 날과 같은 매년 9월 10일을 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였다.

 

전라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개요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에 의거전라남도가 위탁하고 국립나주병원이 수탁하여 운영하는 전라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는 2014년 10월 개소하였다지역사회 중심의 정신건강서비스 전달체계를 구축하고 통합조정하는 역할을 수행하는 공공정신건강전문기관으로서 시·군 보건소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전남도민의 건강한 마음행복한 삶의 실현에 기여하고 있다. 

  • 이전글 다음글 수정 삭제
  • 목록